내 마음 속을 들여다 보다 문득.

2019/03 +1







나는 가끔 우울할 때가 있었다.

우울한 이유는 명확하진 않았다.

그냥, 기분이 좋지 않아서.




하지만 지금의 내 기분의 이유는 너무나 명확하다.

난 지금 어렵다.

혼자서 감당하기 버거운 만큼.

시간이 필요한 걸 수도 있겠다.

시간이 얼마나 걸릴지는 모르겠지만

긍정적으로 지내봐야겠다.



괜찮아.

괜찮아.

잘 될거야.

잘 될거야.



'생각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유 있는 우울  (0) 2019.03.10
기분이 안좋을때, 읽어주세요.  (0) 2016.12.17
우울한 나에게  (0) 2016.11.18
오랜만에 꿀잠 :)  (0) 2016.11.09
미워하는 마음비우기  (0) 2016.10.31
받는 기쁨  (0) 2016.10.3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