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마음 속을 들여다 보다 문득.








3주정도 마음비우기 명상을 하는 중이다.

마음을 비우라는 말을 많이 들었지만, 정말 내 마음에서 마음이 비워지는게 느껴질 줄은 몰랐다.

뭐 물론 잘 비워질 때도 있고, 잘 안될 때도 있는 것 같다.




오늘은 내 마음 중에서 고집스러운 마음, 미워하는 마음들을 비워보았다.

나는 정말 한 고집한 아이였다.

마음 먹으면 진짜 안하는 아이였다.

어느정도였냐면 초등학생때 오빠와 싸우고 말을 하지 않기로 다짐했다.

그리곤 5년간 말을 하지 않았다.

너무 미워 말하지 않겠다는 그 고집을 꺽지 않고 끝까지 부렸었다.

그 뿐만 아니다.

싫어하는 사람이 있다면, 끝까지 싫어하고, 용서하지 않는 성격이었다.

(지독했다 정말 ㅎㅎ)







잘 돌아보니 고집부리는 그 성격때문에,

내 마음만 생각했고, 사람들을 미워했고, 가족에게도 마음을 닫게 되었던 것 같다.

미워하는 마음이 너무 크지만, 적절히 해소하지 못해 내가 할 수 있는 가장 최대의 복수로 말을 안했던 것같다.




최근에도 누군가가 미워하는 마음이 들었다.

나라면, 다른 사람의 일을 왈가왈부 하지 않을 텐데, 그 사람은 내 일에 대해 자신이 다 알고 있다는 듯이 얘기해서

미웠다. 보기도 싫고, 괜히 그 사람이 하는 일, 부탁을 들어주고 싶지 않았다.

몇일간 미워했는데, 내 마음이 너무 불편했다.

오늘 명상을 하면서 그사람에게 미안하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고, 내 마음에서 용서해줘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그 사람에 대한 미운 마음을 떠올려 비웠다.

그러다 보니 조금씩 사라졌다.

그 사람을 떠올리기만 해도, 열받았던 나인데, 그 사람을 미워하는 마음 비우기를 하니 미워하는 감정이 들지 않았다.

그토록 미워하는 마음이 사라지지 않아 5년동안 말도 안했던 나인데,

이젠 금방 미워하는 마음을 없앨 수 있게 되어 참 좋은 것 같다.

불편한 건 싫으니깐 , 미워하는 마음을 비워야겠다.



마음비우기 방법, 유용하다

https://youtu.be/HMtAWmKtNaI






'생각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울한 나에게  (0) 2016.11.18
오랜만에 꿀잠 :)  (0) 2016.11.09
미워하는 마음비우기  (0) 2016.10.31
받는 기쁨  (0) 2016.10.30
기분 좋은 달리기  (0) 2016.10.15
마음수련 시작 (16.10.4~)  (1) 2016.10.12

Comment +0

받는 기쁨

생각일기2016.10.30 16:59


누군가는 말했다.
받는 기쁨보다 주는 기쁨이 더 크다고.
그런데 나는 받는기쁨도 참 좋은 것같다.
그냥 단지 받는게 아니라
주기 위한 상대의 마음이 담겨있기에
그 마음이 따뜻하게 와닿는것 같다!




01 새언니가 가져온 귤
비록 덜 익어 초록초록하지만 나에게 주기 위해 바리바리 싸서 가져온게 참 고맙다.
덕분에 자취생 오랜만에 과일을 먹는다.




02. 마음수련 센터에서 만난 선생님이 사온 초콜렛
요즘에도 마음수련을 하고 있다. 사람들이 친절해 가면 마음이 편하다. 해외출장에 다녀온 선생님이 사온 독일 초콜릿.



03. 식후 커피 한잔씩
나와 직장동료들은 더치페이를 하지 않는다. 정해진 순서 없이 돌아가며 계산을 한다. 다행히 짜게 굴거나 계산적인 사람이 없어 잘 돌아간다. 나도 종종 계산을 하지만 누군가가 사준 커피는 더 맛있다며 ^^




04. 아이들이 선물한 풀
며칠전에 재밌었던 일이있다.
나는 아이들을 참 좋아하는데 아이들을 많이 만날기회가 있었다.
한 아이가 나에게 세잎크로버를 가져왔다.
"우리 엄마가 그랬는데요. 세잎크로버는 행복을 가져다 준데요! 행복이 올거예요." 라고 말하는데 얼마나 예뻐 보이는지.
내가 그것을 받고 좋아하는 모습을 다른 아이들이 보더니 너도나도 세잎크로버를 뜯어온다.
그것도 엄청 많이.
그것도 빠른 속도로.
그 모습이 너무 귀엽고 재밌어서 정말 신나게 놀았다.


오늘은 내가 받은 것들에 대해 기록해보았는데-
다음엔 내가 준 것들에 대해 기록해 봐야겠다!
(있을까?ㅎ )

'생각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랜만에 꿀잠 :)  (0) 2016.11.09
미워하는 마음비우기  (0) 2016.10.31
받는 기쁨  (0) 2016.10.30
기분 좋은 달리기  (0) 2016.10.15
마음수련 시작 (16.10.4~)  (1) 2016.10.12
혼자 있기 외로운 날  (0) 2016.09.25

Comment +0



오랜만에 달리기는 기분이 좋아.
그것도 이어달리기
재밌다.


어제는 기분이 좋지 않았으나
오늘은 기분이 좋네 :-)


모든 감정은 다 지나가기 마련인가보다.
하나씩 배워나가는 중 -



'생각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워하는 마음비우기  (0) 2016.10.31
받는 기쁨  (0) 2016.10.30
기분 좋은 달리기  (0) 2016.10.15
마음수련 시작 (16.10.4~)  (1) 2016.10.12
혼자 있기 외로운 날  (0) 2016.09.25
마음수련 하던 친구가 생각나는 밤 -  (1) 2016.09.23

Comment +0